강의노트

조회 수 67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

1.png

 

건강과 생활습관


박상연
경북대학교 명예교수

 

인간은 누구나 건강하게 오래 살기를 원한다. 그러 나 2013년~2015년까지 3년 동안 매년 우리나라 국민 1300만 명이 받은 건강검진 결과, 약 35%가 병원에 다 니는 병자들이고 완전히 건강한 사람은 25% 내외, 나 머지 40%는 미병 상태, 곧 건강에 이상은 있으나 아 직 병원에 는 다니지 않는 질병 예비군 집단이라는 통 계가 나왔다. 또한 보건복지부와 질병관리 본부가 발 표한 ‘2018년 만성질환 현황과 이슈’에 따르면 국민 들의 사망원인 상위 10개 중 7개가 만성질환이며, 주 요 원인은 인체에 유해한 흡연, 음주, 신체활동, 식습 관 등이었고, 가장 사망률이 높은 만성질환 1위가 암 (27.8%), 2위 심장질환(10.6%), 3위 뇌혈관질환(8.3%) 이었고, 그 다음이 당뇨병, 만성하기도 감염, 간질환, 고혈압질환 등의 순이었다. 특히 우리나라 암 발생은 2012년도 국립암센터의 현황에 따르면 국민이 평균 수명(81)까지 생존할 때 암에 걸릴 확률은 10명 중 3명 이 경험한다고 했다.

 

현대인들이 경험하는 이러한 질병을 우리는 생활습 관 병이라고 한다. 이는 병의 원인이 생활습관에 있다 는 의미이다. 그럼에도 불구하고 모두 의사가 처방해 준 약물을 복용하며 병이 치유되길 기대한다. 생활습 관을 치유시켜 주는 약물은 어디에도 없다. 약물은 질 병의 원인인 생활습관을 치료해 주는 것이 아니고, 단 지 증상만을 없애줄 뿐이다. 그러니 현대의학의 눈부 신 발전에도 불구하고 환자는 날로 늘어가고 병원에 는 환자가 넘쳐 입원이 어려운 상황이다.

 

환자혁명(2017, 11)의 저자인 조한경 원장(미국 월셔 척추센터)은 약과 병원에 의지하던 건강주권을 회복 하라고 강조한다. 즉 건강을 되찾고 싶다면 약과 병원 에 의존하던 건강 주권을 회복해 내 건강은 내가 지켜 야 하며, 환자 스스로의 관심, 환자의 지식, 환자의 의 지, 환자의 자신감이 치료의 시작이라고 말하고 있 다. ‘암의 스위치를 꺼라’(2017, 12)의 저자 레이먼드 프렌시스는 그의 저서에서 3명중 1명이 암에 걸리고 4명 중 1명이 암으로 사망하는 지금 같은 ‘암 대란’시 대의 근본 원인이 반자연적인 생활환경, 생활방식, 생 활습관이라고 지적하고, 생활환경과 생활방식을 자연 의 질서에 맞게 바꾸는 일 중에서도 가장 중요한 것은 좋은 식사습관과 음식의 선택임을 강조했다.

 

선농문화포럼_낱장.jpg

 

1977년 미국 상원의 영양문제특별위원회(조지 맥거 번 위원장)는 전 세계 270명의 석학들과 함께 2년간 조 사한 5000쪽의 보고서를 발표했다. 그 내용은 암, 심장 병, 뇌졸중 등 선진국에서 많이 발병하는 질병은 식사와 영양섭취에서 비롯된 식원병이며, “인류는 현재의 식습관을 바꾸지 않으면 멸망한다”고 서문에 제언한 바 있다. 또한 많은 질병의 원인은 독소라고 봤다. 한 편 레이먼드 프랜시스는 “세상에는 단 하나의 질병만 있다”고 주장하면서 그것은 ‘세포의 기능장애’라고 했 다. 세포들이 정상적인 기능을 하면 세포간의 소통이 원활하게 되고 이를 통해 우리 몸은 스스로 조절하고, 치료하며, 균형을 이룰 수 있다는 것이다. 그렇다면 질 병 즉 세포의 기능장애를 일으키는 원인은 무엇일까? 저자는 결핍과 독성이라고 했다. 즉 질병의 원인은 세 포에게 필요한 것이 너무 적어지거나 필요하지 않은 것이 너무 많아지거나 한 것이다. 따라서 질병이란 세 포의 결핍과 독성의 의해 만들어지는 일련의 증상일 뿐이므로 질병의 치료는 세포 기능장애의 두 가지 원 인을 제거하는데 집중해야 하는 것이다.

 

결핍은 산소와 영양소의 결핍으로 혈액은 머리부터 발끝까지 몸 전체를 돌아다니며 영양소와 노폐물, 산 소, 호르몬 등을 온몸으로 전달한다. 따라서 혈액이 더 러워지거나 문제가 생기면 온 몸 곳곳이 악영향을 받 는다. 전인치유 의학의 권위자 전홍준 박사도 30년간 의 임상 경험을 통한 그의 저서 ‘비우고 낮추면 반드 시 낫는다(2016)’를 통해 모든 만성질환의 근본 원인 은 과식, 스트레스 등에 의한 피의 오염이므로 혼탁한 피를 전체적으로 맑게 해독하면 어떤 병이라도 곧 좋 아진다. 그리고 자연의 질서에 따르는 삶과 생활습관 을 유지하면 재발하지 않는다고 밝히고 있다. 세포는 60여 가지 미네랄 중 하나라도 부족하면 심각한 질병 에 걸릴 수 있다. 그러나 현대인들은 공해나 인공조미 료, 화학제품에 과도하게 노출돼 독성이 쌓이고 있다. 따라서 이를 해독해야 한다.

 

이와 같이 현대인들이 경험하는 질병은 잘못된 식생 활, 화학물질 오염 등 생활환경과 생활 방식에서 기인 한 반자연적인 문명병이므로, 건강주권을 찾아 환경 과 삶의 방식을 고쳐 스스로 자신의 건강을 되찾는 노 력이 필요하다고 생각된다.


  1. 당뇨병의 이해와 관리 - 심영숙

            당뇨병의 이해와 관리            심영숙              前서울대학병원 당뇨전문 수간호사   당뇨병은 말 그대로 소변(뇨)으로 당이 빠져나온다고 해 서 붙여진 병명이다. 우리가 섭취한 음식물은 위장관에서 소화되어 흡수되는데, 이때 췌장에서 분...
    Date2019.01.31 Views78
    Read More
  2. 아! 옛날이여! 그리운 추억의 포크송&팝송 - 박온화

      아! 옛날이여! 그리운 추억의 포크송&팝송   박온화 前서울상경초등학교 교장   기타를 치며 노래 부르는 박온화 강사   모든 것은 흐른다. 시간도 흐르고, 강물도 흐른다. 인 생도 흐르고, 사랑도 흐른다. 흐르지 않는 것은 정지 된 것이다. 정지된 것...
    Date2019.01.31 Views77
    Read More
  3. 건강과 생활습관 - 박상연

      건강과 생활습관 박상연 경북대학교 명예교수   인간은 누구나 건강하게 오래 살기를 원한다. 그러 나 2013년~2015년까지 3년 동안 매년 우리나라 국민 1300만 명이 받은 건강검진 결과, 약 35%가 병원에 다 니는 병자들이고 완전히 건강한 사람은 25% 내외...
    Date2019.01.31 Views67
    Read More
  4. 4차 산업혁명 시대의 경쟁력이란? - 김정훈

        4차 산업혁명 시대의 경쟁력이란?   김정훈 소프트데우스 연구소장   소프트웨어(SW) 교육이 정규교과로 들어왔다. 중학교 34시간, 초등학교 17시간으로 차지하는 비중은 크지 않 지만, 모든 학생이 배우는 의무교육이라는 사실이 중요 하다. 2014년 정부...
    Date2019.01.31 Views79
    Read More
  5. 일류기업의 경영 노하우 - 장세걸

            일류기업의     경영 노하우            장세걸              더파트너스 경영지원센터 대표   우리는 어떤 일이나 대상에 등급을 부여할 때 일류, 이류, 삼 류도 삼등분을 하곤 한다. 리더에는 등급이 있다. 삼류리더는 자신의 능력을 사용하고, 이...
    Date2019.01.31 Views63
    Read More
  6. 의약품 안전사용과 피해구제 - 한순영

            의약품 안전사용과     피해구제            한순영              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장   “모든 약은 독이다. (Drug is Poison)” 의화학의 원조로 불리는 파라셀수스(Paracelsus, 1493∼1541)는 이 짧은 한 문장으로 ‘모든 약에는 약효가 있으면 독...
    Date2019.01.31 Views49
    Read More
  7. 요즘 날씨가 왜 이래요? - 이민재

    요즘 날씨가 왜 이래요? 이민재 ㈜넥스코아 대표 前 수원대 겸임교수   지속가능한 사회를 이끌어 나가기 위한 환경 문제의 이해와 해결 방법 - 우리의 할 일   최근에는 환경문제를 지속가능이란 용어를 사용해 설명하고 있으나 지속가능이란 용어 자체가 생...
    Date2019.01.31 Views28
    Read More
  8. 임금님도 모르는 경복궁 이야기 - 백승우

            임금님도 모르는     경복궁 이야기            백승우              궁궐 및 한양도성 문화재 해설가   조선 왕조 개국 3년인 1395년에 완공된 경복궁은 390여 칸으로 개 국 공신 정도전은 태조로부터 궁궐의 이름을 지으라는 명을 받았 고, 고심 끝...
    Date2019.01.31 Views34
    Read More
  9. 한국 바로알기 - 김태련

    한국 바로알기        김태련     아이코리아 이사장     이화여대 명예교수           제2차 세계 대전 후 새로 탄생한 나라 가운데 대한민국처럼 짧은 시 간에 산업화와 민주화를 이루고 세계 10대 경제 대국에 오른 나라는 전 세계 어디에서도 찾을 수 없다...
    Date2019.01.31 Views26
    Read More
  10. 알아두면 쓸데 있는 법률상식 - 강현철

      알아두면 쓸데 있는 법률상식   강현철 법률사무소 공명 변호사   일상을 살면서 법을 따질 일이 없으면 좋겠지만, 자의반 타의반으 로 법률상식이 필요한 경우들이 있다. 이에 일상생활 중에 알아두 면 쓸데 있는 법률상식 몇 가지를 소개하고자 한다.    ...
    Date2019.01.31 Views37
    Read More
목록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... 12 Next
/ 12